내가읽은책
 

   

         ▣  현재위치 >  홈 > 책이야기 > 내가읽은책

 

TOTAL ARTICLE : 347, TOTAL PAGE : 1 / 18
첫사랑
 한윤정(노원)  | 2015·05·13 23:27 | HIT : 1,056 | VOTE : 201
동재의 '첫사랑'을 보고 있으면 잔잔한 웃음을 머금게 된다.
동재의 서투른 연애담이 귀엽기도 하고 재밌기도 해서 그렇기도 하지만,  그보다는 그 모습이 기억 속의 빛바랜, 그러나 소중하기만 한 '첫사랑'에 관한 추억을 일깨우기 때문이다.
동재의 첫사랑이 어찌될지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<첫사랑>은 재밌다.
동재가 가족과 화해하는 과정을, 그리고 자신의 삶을 마주보게 되는 것을 지켜보는 것만으로도 <첫사랑>은 가슴을 훈훈하게 만든다.  
그 와중에 내 추억을 떠올리고 살포시 웃을 수 있게되니 <첫사랑>의 의미는 좀 더 특별해진다.

책을 읽으며 사회,정치적 문제를 많이 얘기하게 된다.
그러나 이 작품은 첫사랑의 오글거리는 기억을 새록새록 생각나게 하고, 동재의 감정 흐름을 잘 표현해 놓아서 기분좋게 읽었다.

글-조미정
  
347   내가 제일 아파  홍동임(강동) 12·04·16 1249 214
346   <나의 를리외르 아저씨> 보셨나요? 1  홍동임(강동) 11·03·03 1499 236
345   사라진조각-황선미  홍동임 12·03·12 1344 216
344   유리 슐레비츠의 '내가 만난 꿈의 지도'를 읽고...  허정인 12·05·01 1239 186
343   <부모와 아이 사이>,<엄마학교>,<아이의 손을 놓지 마라> 3  허은수(강동) 09·03·11 1550 315
342   괭이부리말 아이들 /김중미  한행수(양천) 09·08·20 1306 188
  첫사랑  한윤정(노원) 15·05·13 1056 201
340   빨간 나무를 읽고서.... 2  한윤정(노원) 13·03·22 1202 215
339   열두 살 적 엄마에게로  한윤정 12·04·23 1235 198
338   < 왜- 인간의 죽음, 의식 그리고 미래 >/ 최준식/ 생각하는 책 1  최정란(강남) 09·03·05 1507 325
337   작은 사람 권정생을 읽고  최선미(송파지회) 15·08·13 983 204
336   소크라테스의 변명, 진리를 위해 죽다/사계절  최미정(광진) 14·03·30 1579 244
335   10대와 통하는 우리말 바로쓰기  철수와영희 11·10·10 1247 221
334   빅피쉬-이기훈 작  차진아(강동) 15·06·16 1063 208
333     강신주의 "장자"  진미경 13·02·24 1086 210
332   <내 꼬리> 조수경 지음/ 한솔수북  주채영(광진) 15·05·18 1041 220
331   가족입니까 1  조성숙(강서) 12·06·25 1278 217
330   지회로 찾아가는 책토론 (칭찬 먹으러 가요 / 고대영) 1  조민숙 13·06·12 1189 211
329   블루시아의 가위바위보(국가인권위원회 기획, 김중미 외 4명, 창비) 1  조민숙 13·03·26 1190 223
328     늑대가 돌아왔다 2  조류전문가 13·04·30 1127 245
1234567891018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GGAMBO